1. 프로그램
  2. 생물다양성
정보제공담당자
  • 조윤진
  • 031-220-8036
  • yoonjin.cho@iclei.org

생물다양성

생물다양성 지역실천사업 (Local Action for Biodiversity, LAB)

이클레이는 2006년 도시생물다양성센터(CBC)를 주축으로 세계자연보전연맹(IUCN)과 공동으로 생물다양성 지역실천
(LAB:Local Action for Biodiversity) 선도 프로그램을 출범하였다.

LAB 프로그램은 지방정부가 주최가 되는 유일한 실천 중심의 국제 지방정부 생물다양성 파트너십 프로그램으로 이클레이
도시 및 생물다양성 전문가가 협력하여 지방정부의 생물다양성 정책과 사업을 지원하고 지방정부간 네트워크를 형성하여
선도적인 생물다양성 관리체계를 구축하도록 지원한다.

3년 단위로 추진되며, 선도 사업을 마친 지방정부는 ‘생물다양성과 교육 및 인식증진(CEPA)’ 사업, ‘생물다양성과 기후변화’,
‘생물다양성과 식량안보 및 농업’ 등 주제별 특화사업을 수행할 수 있다.


우리나라에서는 서울시가 국내 처음으로 2007년 2월부터 21개 선도 사업 도시의 하나로 참여하여 국내 처음으로 LAB 사업을
추진하였으며, 도시 생물다양성 보고서, 생물다양성 및 CEPA평가 보고서, 기후변화 평가보고서를 발간한 바 있다.

이클레이 도시생물다양성센터(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 소재)가 관리하고 생물다양성협약 사무국, UN-Habitat, IUCN 등
의 국제기관들이 협력기관으로 참여하고 있다.

한국 생물다양성 지역실천사업 (LAB-Korea)

2006년 이클레이와 세계자연보전연맹(IUCN)이 지방정부의 생물다양성 관리를 위해 공동으로 개발한 프로그램인 LAB (Local
Action for Biodiversity)의 한국형 모델로,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주도로 2014년 시범사업 추진 후 2015년도부터 본격적으로
추진되고 있는 이클레이 한국사무소의 3대 전략적 정책사업 중의 하나이다.

한국 생물다양성 지역실천사업(LAB-Korea) 프로그램은 이클레이 회원 지방정부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사업이다.
국제 프로그램은 3년을 기본 단위로 추진되고 있으나, LAB-Korea는 국내 실정에 따라 2~3년 단위로 추진한다.

▶ 총 사업 기간 : 3년 (예산 수반 사업)
▶ 진행 : LAB 프로그램 총괄 – 이클레이 도시생물다양성센터(CBC) / LAB-Korea 주관 – 이클레이 한국사무소
▶ 참여방법



LAB-Korea의 사업 추진 단계
아래 그림은 생물다양성 지역실천사업(LAB)의
국제적 추진단계이다.
LAB-Korea는 프로그램의 틀 내에서 제공하는
교육, 자문, 지원을 받아 각 참여 지방정부가 총 2~3년기간 동안
LAB 선도사업의 기본 구성사업을 추진한다




LAB-Korea에 참여한 지방정부는 경기도(2014년), 안산시(2015년), 수원시(2015)가 있다.

경기도는 2014년 LAB-Korea 시범 사업으로 생물다양성 현황평가, 생물다양성 전략 기본방향 수립, 2개 생물다양성 중점
시범 실천사업(두루미 보호벨트사업, 시민과 함께하는 시화호 습지보호지역 사업)을 추진하였다.

안산시와 수원시는 생물다양성 더반서약 서명(2015.4.)을 시작으로 2015년 LAB-Korea 1차 년도 사업을 추진하였으며,
지역의 민관협력 거버넌스를 통해 지방정부의 생물다양성 현황 진단에 기반한 기초 지방정부의 특징에 맞는 실행 중점의
우선 실천 과제를 선정하였다.

  • 더반서약은 LAB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지방정부가 생물다양성의
    지속가능한 관리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국제적 서약이다. 2008년 서울시를 비롯한 LAB 선도 사업 참여 도시의 지자체장들이 서명한 이후 꾸준히 참여하여, 2016년 2월 현재 전 세계 52개 지방정부가 참여하고 있다. 국내에서는 2015년 4월 이클레이 세계총회에서 김포시, 수원시, 안산시, 인제군이 서명하였다.